최종편집 : 2017.12.16 |
국내 에이즈감염 급증 책임 질병관리본부 규탄대회
2016/12/28 23:53 입력
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+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

 
국내 에이즈감염 급증 책임 질병관리본부 규탄대회

"남성 동성간 성관계와 에이즈의 깊은 연관성을 질본이 밝히도록 촉구하는 규탄대회 및 제4차 디셈버퍼스트 기자회견"

▶일시: 2016년 9월 29일 오후12시
▶장소: 질병관리본부 앞
▶주최: 차세대바로세우기학부모연합, 디셈버퍼스트운동본부 외

매년 국내 신규 에이즈 감염자의 93% 이상이 남성이고, 2006년 이후 99.9%가 성관계로 감염되었다. 즉 남성 동성간 성관계로 에이즈에 감염됨을 쉽게 알 수 있고, 보건복지부 내부 자료에는 남성동성애자와 에이즈 관련성이 명시되어 있음에도,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와 에이즈 관련 소책자 등 외부로 드러나는 자료에는 전혀 언급하지 않고 있다. 이것은 결국 매년 국내 에이즈 감염의 증가로 연결되어지고 있다.
[ 편집부 ]
편집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
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info@hopekorea.net
희망한국(www.hopekorea.net) - copyright ⓒ 희망한국. 무단전재 & 재배포 금지
댓글달기

화제의 포토

화제의 포토더보기

    화제의동영상

    화제의 동영상
    • 회사소개
    • 광고안내
    • 제휴·광고문의
    • 기사제보
    • 다이렉트결제
    • 고객센터
    • 저작권정책
    • 회원약관
    • 개인정보취급방침
    •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
    • RSS
    • 희망한국뉴스 | 사업등록번호 : 경기아51354 (15.02.12) | 발행·편집인 : 김광규 | 청소년보호책임자 : 김광규 | Ω 10401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 무궁화로 34 703호 | 대표전화 : 050-5814-1111 | 팩스 : 031-8038-4689 |  info@hopekorea.net후원계좌 : 농협 351-0791-0006-63 희망한국
      Copyright ⓒ 2015 hopekorea.net All right reserved.
      희망한국의 모든 콘텐츠(기사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. 무단 전재·복사·배포 등을 금합니다.